대메뉴로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통합검색

추천검색어
SNS, ott, 5G,


home > KISDI 발간물 > 정기간행물 > 우정정보
확대 축소 프린트

우정정보

우편과 우체국 금융의 정책논의, 국내외 동향, 이론 등을 소개해 한국우정의 정책 및 경영 선진화를 도모하기 우해 연4회 발간되고 있는 계간지입니다.

태그

  • 트위터 보내기
  • 페이스북 보내기
  • 미투데이 보내기
  • 네이버 보내기
  • 구글 보내기
  • 메일 보내기
해외 우정기관의 최신 동향을 통해서 본 우체국예금의 역할과 가치
제목 해외 우정기관의 최신 동향을 통해서 본 우체국예금의 역할과 가치
저자 권태우 조회 7050
게재지 우정정보 권호 2016 봄
언어 KOR 페이지 73-93 (총 21 pages)
PDF pdf열기해외 우정기관의 최신 동향을 통해서 본 우체국예금의 역할과 가치 발행일 2016.03.16
분류정보 우정사업 > 우정정책/전략
우정사업 > 우체국금융
본 연구는 디지털 금융 확산에 따른 급격한 금융시장 환경 변화에 올바르게 대응하기 위하여 주요국 해외우정 기관들의 최신 동향 분석을 통해서 우체국예금의 역할과 가치를 살펴보고자 하였다.

해외 우정기관들은 포스트 뱅크 설립을 통한 역할 확대, 기업공개를 통한 체질 개선, 중단되었던 금융사업 재개를 위한 노력 등 크게 3가지 유형의 움직임을 통해 변화하는 금융환경에 대응해 나가고 있다. 이를 통해 도출한 우체국예금의 역할은 국민의 보편적 서비스를 지원하고 유지하기 위한 ‘우편사업의 동반자’와 민간 금융기관이 수행 할 수 없는 금융소외계층을 위한 ‘공적 소매금융기관’ 두 가지이다. 물론 수익이 동반 되지 않는 금융 사업을 유지하기란 쉽지 않다. 하지만 수익 창출만을 위해 민간 금융기관과 동일한 역할과 방향성으로 사업을 운영 한다면 우체국예금이 가지는 본연의 핵심가치와 존립 당위성은 약화될 것이다. 지속 가능한 수익 창출을 기반으로 우편사업을 지원하고 금융포용과 같은 서민을 위한 공적 소매금융 업무를 충실히 이행 할 때 비로소 미래 금융 시장에서도 우체국 금융의 필요성과 본연의 가치를 높일 수 있을 것이다.

해외우정 기관들과 마찬가지로 국내 우체국예금도 민간 금융기관들과는 차별화 된 사업 영역을 구축하기 위하여 미래전략과 방향성을 고민해야 한다. 무엇이 궁극적으로 공공의 이익을 위하는 것인지 공적 소매금융의 역할을 다시금 되새기고 대한민국 금융시장에서 우체국예금의 포지션과 역할을 재정립해 나갈 필요가 있다.
목록으로
메일로 보내기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동일 권호 '2016 봄'의 콘텐츠입니다.

통계자료 목록
번호 제목 발행일
1 [우정단신] 2015~2016 물류시장 회고와 전망, 택배 부문 외 2016.03.16
2 ICT 기술을 활용한 물류사업 스타트업 현황 및 시사점 2016.03.16
3 해외 우체국 창구의 수익 다변화 전략 2016.03.16
4 물류 분야에서의 해외 사물인터넷(IoT) 활용 동향 2016.03.16
5 해외 우정기관의 최신 동향을 통해서 본 우체국예금의 역할과 가치 2016.03.16
6 금융 브랜딩 이슈와 우체국금융의 리브랜딩 방향 2016.03.16



(27872)충청북도 진천군 덕산읍 정통로 18 정보통신정책연구원 전화안내 043)531-4114

copyright © Korea Information Society Development Institute ALL RIGHTS RESERVED.

KISDI QR코드 : 모바일 웹사이트 바로가기

<p><a href="http://www.kisdi.re.kr/kisdi/err/error.jsp" >프린트 프레임이 없습니다.</a></p>